05:45 2017년 06월 26일
평양+ 19°C
서울+ 22°C
    Smoke billows from a high-rise apartment building on fire in London, Wednesday, June 14, 2017

    런던 고층아파트 그렌펠 타워 화염에 휩싸여... 트위터 "연기 때문에 나갈 없다"

    © AP Photo/ Rick Findler/PA
    세계
    단축 URL 만들기
    0 175 0 0

    영국 런던의 24층짜리 아파트 건물에서 14일(이하 현지시간) 새벽 원인이 파악되지 않은 대형화재가 발생했다.

    BBC,가디언, 텔레그래프, 데일리 메일 등 영국 주요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40분(서머타임)께 런던 서부 래티머 로드에 있는 24층짜리 아파트 건물인 ‘그렌펠 타워’에 화재가 발생해 120가구로 구성된 건물 전체가 화염에 휩싸였다.  오전 5시 현재 화재가 거의 진압된 가운데, 아직 상당수 주민이 탈출하지 못해 건물 붕괴 시 엄청난 참사가 날 수도 있다. 

    정확한 인명피해는 집계되지 않았으며 부상자 30명이 병원으로 이송됐다. 데일리메일은 최소 1명이 사망했다고 전했다. 일부 목격자는 건물에서 뛰어내리는 사람을 봤다고 주장했다.  런던 소방당국은 소방차 45대와 소방관 200명을 출동시켜 진화에 나섰지만 현장 상황이 매우 나빠 악전고투 했다.  

    뿐만 아니라 건물 대부분이 불에 타버려 건물이 무너져 내릴 위험도 제기되고 있다.  화재를 목격한 시민들은 상당수 주민이 집안에 갇혀 있다고 전했으며 대부분 잠을 자던 시간에 화재가 발생해, 수백 명이 집 안에 있을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사디크 칸 런던 시장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이번 화재를 "중대한 사건”이라고 밝혔다. 

    한편 rsrzy_'라는 아이디를 사용하는 한 여성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지금 집 안에 갇혀있다. 연기 때문에 질식할 것 같아서 집을 나설 수가 없다"는 첫 번째 메시지를 남겼습니다.

    그러고는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 "사람들이 창문 밖으로 뛰어내리고 있다. 공황 상태다. 집을 나설 수가 없다"고 적어 급박한 상황을 전했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키워드
    런던 화재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