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44 2017년 06월 26일
평양+ 19°C
서울+ 22°C
    120년전부터 한국어 교육 시작했던 러시아

    동서대, 러시아서 아스트라한 국립대서 세종학당 운영

    © Photo: Anokarina
    세계
    단축 URL 만들기
    0 40 0 0

    동서대는 러시아 아스트라한 국립대에 한글 교육기관인 세종학당을 설립한다고 9일 밝혔다.

    동서대는 9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문화체육관광부와 세종학당재단의 ‘2017 세종학당 지정 심사’에서 아스트라한 국립대의 세종학당 설립 인가를 받았다. 세종학당은 한류 확산, 국제결혼 증가, 한국 기업 해외 진출 등으로 한국어 교육 수요가 급증함에 따라 정부가 법률로 정해 설립한 국외 한국어 및 한국문화 교육기관이다.

    이번 인가로 동서대는 리투아니아 미콜라스 로메로스대, 인도네시아 수라바야 페트라 크리스천대에 이어 세번째 세종학당을 운영하게 됐다. 27개국 51개 기관이 신청한 이번 세종학당 신규 지정에는 높은 경쟁률을 보인 가운데 6개국 6곳의 세종학당이 새롭게 지정됐다.

    신규 지정된 세종학당의 운영기관 관계자들은 국내 최대이자 전 세계 한국어 교육관계자 교류 행사인 ‘제9회 세계한국어교육자대회’에 참석해 지정서를 받게 된다. 장제국 동서대 총장은 “해외에 우리말과 우리 문화를 알리는데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