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35 2017년 05월 23일
평양+ 20°C
서울+ 20°C
    시진핑-이해찬 특사 면담... 양국 관계 정상적인 괘도로 되돌리자

    시진핑-이해찬 특사 면담... "양국 관계 정상적인 궤도로 되돌리자"

    © REUTERS/ Kim Kyung-hoon
    세계
    단축 URL 만들기
    0 4001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이 19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 특사인 이해찬 전 국무총리를 만나 한·중 관계를 중시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시진핑 주석은 오늘 오전 베이징 인민대회당 푸젠팅에서 이해찬 특사를 접견하면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 특사는 이 자리에서 시 주석에게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직접 전달했다.  시 주석은 문 대통령에게 진심 어린 인사와 축원을 전달해 달라면서 이 전 총리를 특사로 파견해 중요한 문제에 대해 소통하는 것은 대통령과 한국 새 정부가 양국 관계를 고도로 중시하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중국도 한국만큼 한·중 관계를 중시한다며 서로 쉽지 않게 이뤄온 양국 관계의 성과를 지키고 상호 이해와 상호 존중의 기초 위에 갈등을 잘 처리해 양국 관계를 이른 시일 내 정상적인 궤도로 되돌리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해찬 특사는 "시 주석이 문 대통령에게 축전도 보내주고 직접 전화로 축하 말을 해줘서 굉장히 감사하다는 말을 전해달라고 했다"고 화답했다.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