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14 2017년 01월 25일
평양-12°C
서울-9°C
    북한 거류민 거래업무 제공하지 않은 러시아 은행 영업인가 취소 예정

    북한 거류민 거래업무 제공하지 않은 러시아 은행 영업인가 취소 예정

    © Flickr/ Myfuture.com
    세계
    단축 URL 만들기
    북러밀월 (170)
    0 29901

    은행들이 대러 제재 조치를 채택한 나라의 거류민 개인 및 회사 거래업무에 대한 정보를 러시아 금용감시청에 제공해야 한다고 이스베스티야 신문이 은행 기관에 보낸 통보 내용을 인용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새롭게 갱신된 이 명단에는 테러 및 마약 밀매를 지지하는, 또는 부정부패와의 전쟁에 동조하지 않는 국가 등 40개 국이 포함됐다. 이 나라들을 열거하자면 미국을 비롯해 캐나다, 유럽연합(28개국 포함),  호주, 노르웨이, 이란, 시리아, 수단, 뉴질랜드, 아르헨티나, 멕시코, 스위스, 북한 및 자메이카 등이다. 

    기관에 정통한 소식통에 의하면 새롭게 갱신된 명단은 세계와 러시아의 현재 정치 및 경제 상황에 부합하도록 만들어졌다.  러시아 금융감시청이 요구한 바에 따르면 은행은 고객이 서비스를 신청할 때 블랙리스트 국가 거류민인지 확인해야 한다. 만약 은행이 이러한 책임을 소홀히 할 경우 ‘불법자금 및 테러자금조달방지법’ 위반에 해당된다. 이 법조항 위법 결과에 따라 은행 영업인가를 취소하는 등의 조치를 취할 수 있다.  

    이슈
    북러밀월 (170)
    키워드
    러시아, 북한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