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27 2017년 05월 26일
평양+ 23°C
서울+ 23°C
    국정원 북한, 5년전부터 김정남 암살시도…중국이 신변보호

    국정원 "북한, 5년전부터 김정남 암살시도…중국이 신변보호"

    © Photo: Youtube/연합뉴스 TV
    사회
    단축 URL 만들기
    김정남 피살 (110)
    0 102 0 0

    이병호 국가정보원장은 15일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인 김정남 피살과 관련, "(북한 측이) 5년 전부터 암살을 하려고 계속 시도해왔다"고 밝혔다.

    이 원장은 이날 국회 정보위원회 간담회에서 중국이 김정남을 신변보호하고 있었느냐는 물음에 "하고 있었다"며 이같이 답했다고 국민의당 주승용 원내대표가 전했다고 연합뉴스가 밝혔다.

    이 원장은 북한이 중국과의 관계 악화를 무릅쓰고 김정남을 암살한 이유에 대해 "(김정은의) 성격 탓이지 않겠느냐"면서 "그게 그날 이뤄졌을 뿐"이라고 말했다.

    말레이시아 공항에서 마카오에 가려다가 피살된 데 대해 "일주일 전에 와서 가족들한테 가려던 것"이라면서 "(김정남의 아들인) 김한솔도 마카오에 있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슈
    김정남 피살 (110)
    키워드
    북한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