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7:11 2017년 06월 23일
평양+ 20°C
서울+ 21°C
    CNN 中, 北 급변사태 대비해 공군 경계태세 강화

    CNN "中, 급변사태 대비해 공군 경계태세 강화"

    © AFP 2017/ Stringer
    정치
    단축 URL 만들기
    0 8910

    중국이 조선 (북한)의 잠재적인 급변사태에 대비해 공군의 경계태세 강화에 돌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현지시간) 미 정부 관계자에 따르면 중국이 지난 19일 공대지 및 순항미사일 역량을 갖춘 폭격기의 경계태세를 갖췄다고 미 CNN방송을 인용하여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중국은 또 이례적으로 다수의 군용기를 정비 강화를 거쳐 만전의 준비 태세를 갖추도록 했다고 이 방송은 전했다.

    중국 공군의 이런 움직임에 대해 미 정부 관계자는 "북한의 급변사태에 대응할 시간을 줄이기 위한 노력의 하나로 보인다"고 말했다.

    로이터통신도 익명의 복수 당국자들을 인용해 중국 폭격기가 움직임이 평소보다 늘어났다며, 경계태세를 강화했을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고 보도했다.

    로이터는 이 당국자들이 중 폭격기의 활동이 늘어난 이유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며, 방어 훈련이거나 북한에 대한 우려 때문일 수도 있다고 언급했다.

    이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백악관에서 파올로 젠틸로니 이탈리아 총리와 공동 기자회견을 하던 도중 "바로 2∼3시간 전에 매우 '특이한 움직임'(unusual move)이 있었다"고 언급했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키워드
    중국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