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3:32 2017년 04월 28일
평양+ 12°C
서울+ 11°C
    영국 외무장관 중국에 대북 영향력 행사 촉구했다

    영국 외무장관 "중국에 대북 영향력 행사 촉구했다"

    © AFP 2017/ Timothy A. Clary
    정치
    단축 URL 만들기
    14001

    영국 외무장관이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 중국의 영향력 행사를 촉구했다고 밝혔다.

    보리스 존슨 영국 외무장관은 지난 18일(현지시간) 영국 하원에서 열린 대정부 질문에서 핵과 미사일 개발로 세계 평화를 위협하는 북한에 대응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을 강조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을 인용하여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존슨 장관은 특히 미국과 중국의 협력,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에 대한 검증 가능한 '군비 축소'를 통해서만 문제 해결이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난주 중국의 왕이 외교부장에게 북한이 자중하고 한반도 위기를 평화적 방법으로 해결하도록 중국이 가진 영향력을 행사하라고 촉구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영국이 북핵 문제와 관련해 지금 할 수 있는 일은 북한에 대한 중국의 경제적인 영향력을 사용해 북한이 올바른 판단을 하도록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키워드
    영국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