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52 2017년 04월 26일
평양+ 15°C
서울+ 18°C
    러시아, 최신형 잠수함 곧 진수, 내년에 실전 배치

    러시아, 최신형 잠수함 진수, 내년에 실전 배치

    © Sputnik/ Ildus Gilyazutdinov
    정치
    단축 URL 만들기
    0 5711

    러시아가 원자폭탄보다 수천 배의 위력과 전 세계 웬만한 곳을 사정권에 둔 핵미사일을 탑재한 전략 핵잠수함(SSBN) 증강작업을 야심적으로 진행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러시아는 오는 6월 이전에 개량형 보레이급 SSBN '블라디미르 왕자 함'을 진수할 계획이라고 러시아 언론을 인용하여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955A 계획'(Project 955A)으로 알려진 이 전략 핵잠수함은 실전 배치된 세 척의 보레이급보다 음향탐지와 센서 기능이 크게 향상되는 등 스텔스 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배치된 세 척 가운데 두 척은 한반도와 일본 등 아시아 태평양을 담당하는 태평양함대 소속이다. 이들 SSBN의 수중배수량은 2만4천t으로 웬만한 소형 헬기 항공모함보다 크다. 실제로 일본이 2015년 취역한 항모급 호위함 이즈모의 배수량이 1만9천500t인 것을 고려할 때 이 SSBN의 크기를 짐작할 수 있다.

    러시아 소식통도 보레이A형이 운영하는 디지털 소나(음향탐지기) 체계가 최첨단이라고 주장했다. 교신, 표적 확보와 탐지 등 복잡한 정보 제공과 기능을 원활하게 해주는 이 체계가 미 해군의 버지니아급 핵 추진 공격잠수함(SSN)보다 적 함정 등 표적 탐지율 면에서 50%나 뛰어나다는 주장이다.

     

    키워드
    러시아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