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3 2017년 02월 27일
평양+ 8°C
서울+ 7°C
    사드로 냉각된 한중, 오늘 중국군 유해송환 실무회의

    사드로 냉각된 한중, 오늘 중국군 유해송환 실무회의

    © AP Photo/ Andy Wong
    정치
    단축 URL 만들기
    0 12 0 0

    주한미군의 사드 배치 문제로 불편해진 한국과 중국이 15일 6·25전쟁 때 숨진 중국군 유해송환 문제를 협의한다.

    인도주의적 차원의 유해송환은 정치적인 문제와 분리해야 한다는 원칙 속에서 이뤄지는 양국 간의 협의가 '사드 갈등'을 어느 정도 누그러뜨리는 데 기여할지 주목된다.

    서울 국방부 청사에서 이날 오후 열리는 중국군 유해송환 실무회의에는 한국 측에서 장학명 국방부 군비통제차장이, 중국 측에서 리귀광 민정부(행정자치부 격) 보훈국 부국장이 각각 대표로 참석한다고 국방부를 인용하여 연합뉴스가 밝혔다.

    양국은 이번 실무회의에서 송환 유해 규모와 구체적인 송환 일정 등을 정할 계획이다.

    올해는 양국이 사드 배치 문제로 갈등을 빚고 있는 상황에서 양국 당국 간의 만남이 이뤄져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금까지 송환된 중국군 유해는 2014년 437구, 2015년 68구, 2016년 36구 등 모두 541구다.

    키워드
    한국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