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45 2017년 04월 28일
평양+ 12°C
서울+ 11°C
    북한, 8·15와 6.15남북정상회담 8주년 기념 공동행사계약을 탈선하려고 한다고 한국을 비난

    북한, 8·15와 6.15남북정상회담 8주년 기념 공동행사계약을 탈선하려고 한다고 한국을 비난

    © Sputnik/ Ilya Pitalyov
    정치
    단축 URL 만들기
    0 21613

    북한은 16일 남북 민간단체가 추진하는 8·15 광복 70주년 공동행사를 평양에서 개최하기로 합의했기 때문에 개최 장소를 서울로 양보할 수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북한은 또 6·15 15주년과 8·15 광복 70주년 기념 공동행사의 내용도 남한 정부가 원하는 대로 '정치색'을 배제하고 문화나 체육 등의 순수 민간 교류행사로 치를 수는 없다고 선언했다.

    이에 따라 6·15와 8·15 공동행사 개최 장소와 내용 문제를 둘러싸고 남북간 이견이 너무 커 남북 민간단체가 추진해온 공동행사가 무산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6·15 공동선언실천 북측위원회 대변인은 16일 담화를 통해 "북과 남, 해외 민간단체들이 합의한 공동행사 장소와 내용을 남측 당국의 강요에 의해 바꾼다는 것은 그 누구도 납득할 수 없는 일"이라고 밝혔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키워드
    한국, 북한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