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42 2017년 06월 26일
평양+ 19°C
서울+ 22°C
    American student Otto Warmbier, center, is escorted at the Supreme Court in Pyongyang.

    북한 억류 미국 대학생 석방... 혼수 상태

    © AP Photo/ Jon Chol Jin
    북한
    단축 URL 만들기
    1146 0 0

    작년 1월 조선(북한)에 17개월째 억류되었던 미국시민 오토 웜비어(21)씨가 석방됐으나 혼수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AP통신과 워싱턴포스트(WP) 등 미국 언론을 인용한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미국측 6자회담 수석대표인 조셉 윤 국무부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지난 12일 이른 오전 북한에 도착해 동행한 두 명의 의료진과 함께 웜비어를 만났고 북측에 인도주의적 관점에서 석방을 요구했고 북한은 이에 응했다.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은 이와 관련해 13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웜비어의 석방을 확보했다"며 "웜비어가 가족과 만나기 위해 귀국 중"이라고 설명했다. 미 언론은 17개월 만에 석방된 웜비어가 '혼수상태'라고 그의 가족들을 인용해 전했다.

    혼수상태인 웜비어는 조셉 윤 특별대표가 평양직항으로 타고 왔던 20인승 민간제트기 '걸프스트림'을 통해 미국에 도착했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