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41 2017년 05월 28일
평양+ 28°C
서울+ 28°C
    김정은, 조선은 평화적 목적으로 우주 공간을 탐험할 법적 권리가 있다

    김정은 "조선은 평화적 목적으로 우주 공간을 탐험할 법적 권리가 있다"

    © REUTERS/ KCNA
    북한
    단축 URL 만들기
    0 46001

    조선중앙TV는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새로 완공된 위성관제종합지휘소를 현지 시찰했다고 3일 전했다.

    김정은 국방위원장은 "평화적 목적의 우주 공간의 개발은 국가의 합법적인 권리"라고 지적했다.
    "조선은 적대 세력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우주개발과 위성발사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조선중앙통신은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새로운 센터는 실시간 위성 발사를 관찰하는 방과 전자책 독서실, 회의실, 사무실, 식당, 과학자 객실 등을 마련했다.

    앞서 북한 국가우주개발국 박경수 부국장이 북한 과학자들과 기술자들이 "지구관측위성 및 고정통신위성을 개발하고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북한이 "우주 탐사의 장기 단계별 프로그램을 작성했고 "우주 공간의 평화적 탐사 분야에서 모든 국제법 규범을 엄격하게 준수할 것" 이라는 북한의 의도를 확인했다.

    관련기사

    김정은 국방위원장, 백두산 정상 등반 완수
    김정은 “북한 항공산업 비약적 발전 위한 튼튼한 도약대 마련됐다”
    키워드
    김정은, 북한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