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13 2017년 06월 28일
평양+ 28°C
서울+ 29°C
    트럼프의 시리아 폭격...한반도서 전쟁 가능성 매우 커졌다

    트럼프의 시리아 폭격..."한반도서 전쟁 가능성 매우 커졌다"

    © Flickr/ U.S. Pacific Fleet
    한반도
    단축 URL 만들기
    0 628593

    미군이 7일(현지시간) 시리아 정부군을 대상으로 전격적인 공습을 감행했다. 도널드 트럼프의 첫 경고가 나온 지 불과 하루 만에 벌어진 일이다.

    시리아 정부군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화학무기 공격으로 민간인이 대거 살상되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일 "아사드 정권의 악랄한 행동이 선 넘었다"고 정면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누리꾼들은 이번 공습이 트럼프 행정부가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경고이기도 하다는 해석을 쏟아냈다.

    네이버 아이디 'dldl****'는 이날 연합뉴스 관련 기사에 북한을 겨냥해 "일명 시범케이스라고 하지"라고 댓글을 달았다.

    ​'js99****'도 "한마디로 정상회담은 정상회담이고 안보는 안보라는 것"이라며 "북한 탄도미사일이 알래스카, 괌은 물론 미국 서부해안까지 도달할 수 있다는데 중국이 계속 소극적이면 미국은 충분히 독자적으로 군사행동 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번 시리아 공습을 기점으로 한반도 안보 상황도 본격적으로 불안해지는 시점이라고 해석하는 사람들도 많았다.

    'sunx****'는 "지금 안보가 상당히 위험한 시기인데 우리 대통령 자리는 공석"이라며 "미국이 행동을 하려는 순간 북한이 먼저 우리나라 대도시 및 군사시설에 선제타격을 할지도 모르는데 우리가 충분히 대비돼 있느냐"고 꼬집었다.

    ​'henw****' 역시 "한국 정부도 전쟁까지 염두에 두고 미리미리 준비를 서둘러야 할 것 같다. 지금 한국은 너무 '태평세월'"이라고 우려했다.

    'lapa****'는 "과거와 달리 한반도에서 전쟁이 날 가능성이 매우 커졌다"고 적었다.

    Facebook

    페이스북에서도 스푸트니크 코리아 를 구독하시고, 가장 먼저 흥미로운 뉴스를 알아보세요. '좋아요'를 클릭하신 이후 지인과 공유하시고 댓글을 달아주세요. 독자님들의 의견은 저희 사이트 발전에 밑거름이 됩니다.

    키워드
    북한, 시리아, 미국
    댓글 운영원칙네티즌 의견
    Facebook 계정으로 댓글달기Sputnik 계정으로 댓글달기